Allcon News

美 구글 자율차 지구 400바퀴 돌때…韓은 규제·기득권 막혀 '공회전'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올콘 작성일19-10-10 16:20 조회148회 댓글0건

본문

美 구글 자율車 지구 400바퀴 돌때…韓은 규제·기득권 막혀 '공회전'


자율주행 스타트업(신생 벤처기업) 토르드라이브를 창업한 서승우 서울대 전기정보공학부 교수와 제자들은 지난해 말 미국 실리콘밸리로 건너갔다. 대형 건자재 유통업체 에이스 하드웨어와 함께 자율주행 택배 시범 서비스 사업을 하기 위해서였다. 자율주행차 ‘스누버’로 서울 도심을 3년간 6만㎞ 이상 무사고로 달린 기술력을 입증하는 계기였다.

이들이 한국에서 도전을 포기하고 미국으로 떠난 이유는 규제 장벽 탓이다. 국내 자율주행 규제와 택시업체 등 기득권층에 부딪혀 번번이 좌절되는 미래 자동차 사업을 지켜본 투자자들이 국내 사업을 꺼린 게 결정적이었다.


-관련기사

 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로그인
닫기
아이디
비밀번호